#JB금융그룹 (175330, 회장 김기홍)이 은행권 유일의 특화 점포 운영으로 포용금융에 적극 나서고 있다. 
#JB #Financial Group (175330, Chair: Kihong Kim) is leading the effort to realize inclusive finance by operating a specialized branch that is unprecedented in the banking industry.

금융의 디지털화가 급속도로 진행되면서 노약자, 외국인을 비롯한 금융 소외계층에 대한 배려가 부족하다는 의견이 대두되는 가운데, #JB금융그룹 에서는 계열 은행인 #전북은행 과 #광주은행 을 중심으로 업계 유일의 고객 맞춤형 특화점포 운영을 통해 소외계층을 위한 포용금융을 이끌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The opinion which points out that as the digitalization of finance takes place very rapidly, the banking industry lacks consideration for the neglected class of people in finance such as seniors and foreigners is emerging; #JB #Financial Group is planning to lead the effort to realize inclusive banking by operating specialized branches that are personalized for the customer’s needs, with #Jeonbuk Bank and #Gwangju Bank, the subsidiary banks, at the core of the operation.

먼저 #전북은행 에서 운영하는 업계 유일의 ‘따뜻한 금융클리닉 센터’는 저신용자를 비롯한 제도권 금융에 접근하기 어려운 중서민 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금융상담과 부채관리 서비스를 지원하여 경제적 양극화를 해소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신용등급 향상을 위한 고객별 맞춤 컨설팅으로 실질적인 채무부담 경감과 자산증대가 이루어지면서 사회적 기업, 시장 상인회, 개인택시협회 등 지역 내 단체들과의 MOU를 통해 포용적 금융 확산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Firstly, the unprecedented “Warm Finance Clinic Center” operated by Jeonbuk Bank is contributing in a large volume to resolve the economic polarization by providing personalized financial consultation and debt management service targeting the middle to lower class customers, including customers with low credit, who find it difficult to approach institutional financing. Especially, as personalized consulting for credit level raise materializes practical relief from the debt burden and the increase of asset, the group is contributing to spreading of the inclusive finance through MOUs with local groups such as social enterprises, merchants’ unions in markets, and privately-owned taxi association.

또한, 외국인 노동자를 위한 전용점포인 ‘수원 외국인 금융센터’를 개설하고 태국, 캄보디아, 필리핀 등 현지 출신 외국인 직원을 채용하여 외국인 노동자들의 실질적인 금융업무 처리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전북은행은 국내에 처음 들어온 외국인 노동자들의 거주지 지원을 위한 쉼터 사업이나 고향방문 사업 등을 통해 꾸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Additionally, Jeonbuk Bank has opened “Suwon Foreigner Finance Center,” the exclusive branch for foreign workers in Korea and recruited employees with a foreign background such as Thailand, Cambodia, and the Philippines to provide practical aid in finance work for foreign workers. Jeonbuk Bank plans to maintain active support through operations such as providing shelter as abode support or home visiting.

#JB금융그룹 관계자는 “계열 은행인 #전북은행 과 #광주은행 을 중심으로 지역 내 금융 소외계층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보다 확대해 나갈 것” 이라고 밝히며, “특화 점포를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포용금융을 실천하는데 적극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An official from #JB #Financial Group stated that “the group will expand personalized services for the neglected groups within the region, starting from its affiliates, #Jeonbuk and #Gwangju #Bank,” adding that “ it will continuously operate specialized branches to lead the effort in realizing the inclusive finance actively.